베트남 전적지여행의 체험정보
www.namcafe.co.kr 남까페
40여년 세월이 훌쩍 흘러
아련한 그리움이 있는 땅
내 마음의 그리움을 찾아 떠난다
설레임에 가슴벅찬 베트남 전적지여행
       
 
베트남 전적지 길잡이 www.namcafe.co.kr 남까페
자유게시판 (629)   
궁금하네요 6/10
한호성님 연락바랍니다. 6/09
사이공 오페라하우스 5/29
퀴논바다 파도 5/27
혼바산 (Nui Hon Ba) 2/02
포토베트남 (21)   
사이공江을 따라서
사이공江을 따라서 거슬러 올라가다.베트남 호치민을 따라 사이공江이 흐른다. 자동차를 싣고 다니는 바지선을 타고또 통통배를 타고...바다와 합류지점 맹글로브 숲으로 둘러싸인 악어섬을 찾아간다.강이 넓고 사람 사는곳이 강 여기저기 흩어져 있어 바지선으로 자동..
베트남의 명물 "무이네"사막
베트남 호치민(사이공)에서 나트랑 쪽으로 1번국도를 따라 북동쪽으로 200km 쯤 되는 지점에 '판티엣' 해변 도시가 나온다. 해변 휴양지로 알려진 '무이네' 마을은 멋진 야자수 숲이 아름다운 20km 백사장이 있다.무이네 해변이 유명하지만, 오늘은 베트남의 명물 ..
순박한 메콩강 사람들
베트남...유적과 자연, 바다와 관광지, 음식과 사람들...그중에서도 더욱 매력이 있는곳은 남부를 흐르는 메콩강이었다.메콩강을 끼고 살아가는 사람들은 그리 부자는 없는 것 같지만, 정이 많은 사람들 같이 느껴졌다.배위에서 사는 사람들...이쪽에서 미소를 ..
여행준비 (8)   
♣여행시 유의사항 2/06
♣지역간 여행 버스노선 2/03
♣베트남 현지교통편 2/02
♣베트남공항 입국수속 2/02
♣베트남 입국/출국신고서 작성요령 2/02
추천여행지(후기) (7)   
무이네 비치(Mui Ne beach)의 아침
무이네 비치(Mui Ne beach) / 베트남 판티엣 호치민에서 나트랑쪽으로 4시간반 정도 올라가면 200km쯤 되는곳에 '판티엣'이라는 어촌이 있는데 그곳에서 해변쪽으로..
사이공江 고요의 바다
우측하단 스피커모양 눌러서 볼륨을 올리세요.사이공江 끝자락 고요의 바다베트남 사이공 동쪽은 남중국해 바다에 접해 있다. 그런데 그곳엔 바다식물인 "맹글로브" 나무..
최진사가 다녀온 호치민(사이공)근교 관광지
월남전에 가던 젊은 시절, 그 당시는 외국을 나간다는 것은 꿈만 같았다. 국방 의무를 수행하며 죽고 사는 것은 하늘에 맡겨두고 남지나해를 가로질러 해외로 나가는 것은 어떤 모험과..
관광지포토 (33)   
판티엣 - 무이네 비치(Mui Ne beach)
판티엣 - 무이네 비치 (Mui Ne beach)무이네 비치(Mui Ne beach)는 호치민에서 나트랑쪽으로 4시간 정도 올라가면 200km쯤 되는곳에 '판티엣'이라는 어촌이 나오는데 그곳에서 11km지점에 무이네가 있다. 판티엣에서 '나트랑'까지는 또 250km쯤 더 올라가야 된다.월남전..
메콩 강 벤째~~~
목적지 없는 철새들 같은 여행 메콩 강~~~물결 따라~~~ 맑고 푸른 예쁜 얼굴 갖고 텅 빈 속보다. 붉고 누런 얼굴색을 가졌지만 속은 풍부한 양식을 보유 한 네 마음이 더 아름답구나.  두만강 푸른 물결 아닌  메콩 강 붉은 물 결 따라  가면서 마음속에..
붕따우...
살기가 좋아진 베트남 사람들 그리고 사이공 에 사는 외국인들  베를 타면 가까운 거리로 요금은 비싼 편이지만  낚시를 하거나 근교 산책로로도 많이들 이용  아침 09:00~PM18시까지  계속 왕래하는 고속정  얼마 전 까지만 해도 외국인 전용..
전적지포토 (28)   
왕석호 해병 베트남 전적지탐방...
  뭇 사람 들은 우리보고 미친 사람이라고 때로는 이야기한다. 잊으면 될 것을 돈이 나오나 밥이 나오느냐며 빈정대는 소리로 말하기 도 한다.  그러나 말하는 사람입장도 틀리는 말이 아니다.  멀고도 험한 길 전적지라고 가봐야  힘들고 산과 물..
안케 638고지 - 눈물속에 피는 꽃
중앙 ▶를 클릭하시고 우측하단 스피커모양 눌러서 볼륨을 올리세요.안케전투 638고지 전승비 1972년 4월11일부터 보름간 맹호부대 전술기지가 있는 안케고개에서 월맹군과 한국군의 정규전이 벌어졌다. 이 산비탈의 전투에서 한국군 75명이 전사하는 큰 타격을 입는..
638r고지 안내>>>
  안 캐 638고지 안내>>> 고지를 오를 때에 고지 길을 안다고 해서 그냥 오르면 안 됩니다. 사실상 가계를 하고 있는 사람들이  관리인입니다. 텅 빈 시골 같지만 이들에겐  반장 통장이 어디에도 있어  무슨 정보든 빨리 전해집니..
전적지투어 (15)   
투이호아 추억을 찾아서...
40년 세월이 흘러간 그 땅,찾아 가봤자 잠자던 막사흔적은 간곳 없고,기억의 한조각을 꿰어마출 파편도 찾기 어려운, 아주 변해버린 들판에서 해메이게 될텐데 왜 거길 또 가려고 하는지?베트남 투이호아.내 젊은 시절 조국의 부름으로 목숨을 걸고 1년간을 머물..
Tuy Hoa~Nln Hoa~Nha Trang까지 오토바이 질주.
백마부대 십자성부대 사랑하는 전우님들 힘내시고 건강하셔서 조국을 위해 피 흘렸던  산천 푸른 숲과  흘러가는 강물 위에 고통스런 전쟁의 상처 모두 버리시는 날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베트남 전적지 길에서.... 백마사단  생명이 숨쉬는 지..
20세 때 한호성고향 치탄 전적지~~
아무도 찾지 않는 외로운 86고지 이 전투에 생존자가 몇 안 되기 때문이다. 살아 있는 한 교대 자 없는 보초 근무자 한 호성 평균1년1회 순찰 이제는 다리도 아프고 누구 교대 보초 근무자 없으신지요.>>>> 공격에 실패한 지휘관은 용서할 수 있지만&nbs..
페키지투어 (2)   
베트남 패키지 관광
관광지 정보를 게시하겠습니다.
골프투어 (2)   
견적
4명골프. 3명관광. 12월31일. 4박5일 견적부탁해요. 010~3007~5266
골프 컨츄리 클럽을 안내합니다.
어서오십시요. 이 게시판에는 베트남 골프 컨츄리 클럽을 소개하여 좋은 조건에서 기분좋은 환상의 골프를 경험할 수 있도록 가이드 해드릴 예정입니다. 편안한 여행 길잡이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베트남뉴스 (16)   
베트남은 지금 한국어 열풍 4/27
베트남 미푹 산업 공단... 4/07
한미일 베트남에 투자경쟁 [1] 3/29
빈딴(Binh Tan)지역의 빈록(Vinh Loc) 신도시 개발 3/28
베트남 남부 일기예보 3/27
베트남상식 (8)   
베트남 화폐종류 2/15
베트남 교육제도와 외국인 학교 2/13
하노이의 대학교 정보 2/13
베트남의 공휴일 2/09
한국과 베트남의 습관의 차이 2/06
라이따이한 (50)   
이세들을 위한기도... 8/05
전적지 주먹밥먹든 곳.../ 철없는것들... 7/21
한번만이라도 만나서 아버지라 부르고싶습니다... 4/06
아버지 어데 계시나요. 3/28
아버지 김 대위를 찾습니다... 3/03
사랑방이야기 (7)   
후회없는 인생 [1] 7/31
♬ 고향이 좋아 ♬ [2] 7/12
사이공의 한호성님께.. [1] 7/04
♬ 해변으로 가요~/이유진 ♬ 6/20
거울속의 사람 [1] 3/28


최근 등록글
ㆍ견적
08/08
ㆍRe..몇년후에 꼭 가리라 믿습니다
03/25
ㆍRe..추억
03/25
ㆍRe..맹호사령부
03/24
ㆍ옛날 생각이 많이 납니다
03/24
ㆍ궁금하네요
06/10
ㆍ한호성님 연락바랍니다.
06/09
ㆍ사이공 오페라하우스
05/29
ㆍ퀴논바다 파도
05/27
ㆍ혼바산 (Nui Hon Ba)
02/02
ㆍ푸엡(Phu Yiep)마을의 추억
01/29
ㆍ세뱃돈
01/27
ㆍ"까페다"가 그립다.
01/06
ㆍ雪國 - 한라산
12/15
ㆍ[슬픈소식] 운명은 '도티킴투이'
12/11
ㆍ화순지부 불우신부돕기 모금운동
11/28
ㆍ러브인 아시아 2 - 그들이 사는
11/25
ㆍ러브인 아시아 (Love in Asia)
11/21
ㆍ주의 성령( Thanh Linh cua Chua
11/16
ㆍ재한 베트남인 위문공연 "우리는
11/12
ㆍ베트남 중부 가시는 분들 태풍 조
11/10
ㆍ11월4일 베트남중부 태풍예보
11/02
ㆍ궁금하네요?
08/03
ㆍ베트남 그림엽서
07/28
ㆍ한호성님께
06/26
ㆍnui da bia....
03/14
ㆍ가슴 아픈 이별의 순간들...
03/11
ㆍSaiGon강~~~
03/07
ㆍ무지 덥다./ 길가 먹 거리...
03/05
ㆍ불길 위를 걷고있는듯 뜨겁다...
03/04

최근 댓글
ㆍ몇년전 붕타우 갔을때도 태풍이
11/03
ㆍ많은 생각을 해왔습니다.? 상태
06/30
ㆍ저를 기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01/07
ㆍ고맙습니다. 많은 사진 가져다은
01/06
ㆍ정말오랜만이십니다. 최현락 미
01/03
ㆍ새로시작한다는 희망도있지만 보
01/01
ㆍ여러번 까페에들어갓는데 운서사
12/27
ㆍ가끔 심심하시고 시간나실때 몇
12/12
ㆍ아주예쁘게 사진 잘 찍으셨네요.
12/12
ㆍ댓글달아 주면 내카페에 올려 놀
12/12
ㆍ수고하셨습니다. 필요하면 사진
12/07
ㆍ마음이라도 28청춘으로 살자 ^^!
09/17
ㆍ한호성님 귀하 부천에 오형선임
08/09
ㆍ 부천에 오형선 전우님 안녕하세
08/05
ㆍ한 선생님 정말 고맙습니다 방문
05/27
ㆍ2대대가 맞구요. song cau 군사기
05/26
ㆍ또한 나 인환, 최진사 선생님들
05/26
ㆍ 한호성 선생님, 성의있으신 답
05/26
ㆍ형님 이신 우리전우의 명복을 빕
05/25
ㆍ위댓글 한달후가 오타죄송 합니다
05/25
ㆍ함께근무한 옆전우라면 몰라도 연
05/25
ㆍ최석기님 안녕하세요. 베트벳에
05/25
ㆍ"아니 이게누구여 (오석문 작년
04/13
ㆍ지금밖에 있으니 집돌아가 생각
03/24
ㆍ안녕하세요 제 mail: yang6523@d
03/24
ㆍ《Re》靑山 님 , 청산 전우님
03/19
ㆍ메일로 여행일정 보냈습니다 그거
03/19
ㆍ아버님께서는 맹호1진이신것 같습
02/27
ㆍ부친의 월남전 사진중에 비호 5호
02/13
ㆍ선생님 글 열심히 읽고있는 독자
02/13

검색순위 (20일간)


검색내용 없음

태그등록 순위(50일간)

포인트순 글등록순 새내기
cache update : 0 minute

전체방문 : 2,497,426
ㆍ 오늘방문 : 73
ㆍ 어제방문 : 80
전체글등록 : 3,965
ㆍ 오늘글등록 : 0
ㆍ 전체답변글 : 30
ㆍ 댓글및쪽글 : 490
This site utilises the Macromedia Flash Plug-in the best suited in size of 1152*864